엔씨소프트(대표 김택진, www.ncsoft.com)는 2007년 2/4분기 결산결과 연결매출 759억원, 연결영업이익 106억원, 연결순이익106억원으로 전년대비 매출은 11% 감소하였고 영업이익은 533% 증가,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했다. 전년동기에는 오토어썰트 부진에 따른 일시상각 비용이 포함되어 있었다.

2/4분기 매출 구성을 살펴보면 국내 게임매출이 59%(한국 449억원), 해외 매출 및 로열티 매출이 41%(북미 129억원, 유럽 45억원, 일본 77억원, 대만 23억원, 로열티매출은 36억원)를 차지했다. 게임별 매출은 리니지가 전분기 대비 16% 감소한 255억원, 리니지2가 2% 감소한 321억원의 매출을 기록했고, 시티오브히어로/빌런이 7% 증가한 64억원, 길드워가 83억원을 각각 기록했다.

엔씨소프트 이재호 부사장은 “2/4분기에는 통합 서비스 플랫폼 플레이엔씨가 계정통합을 진행했고 에이트릭스, SP JAM 등의 새로운 캐주얼게임을 선보이면서 월간 순방문자수가 1백3십만 명에 이르는 등의 성장을 보이고 있다. 또한, 소니(SCEI: Sony Computer Entertainment Inc.)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사업영역을 PC에서 콘솔까지 확장시켜 엔씨소프트의 미래성장동력을 확보했다.”고 밝혔다.

엔씨소프트는 3/4분기에 리니지2의 두 번째 타이틀인 ‘혼돈의 왕좌: 더 카마엘’의 업데이트를 진행하고, 현재 공개시범테스트 중인 SP JAM과 에이트릭스를 상용화할 예정이다. 차기 대작게임 MMORPG ‘아이온’은 오는 10월31일 비공개시범테스트에 돌입하며, 해외에서는 길드워의 첫번째 확장팩인 ‘길드워: 아이오브더노스’를 8월 31일 북미/유럽에 출시하고, ‘리차드게리엇의 타뷸라라사’를 가을 중 상용화할 계획이다.

출처 : 엔씨소프트
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


Google






hit counters